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티스토리 툴바

어느정도(?) 나이가 있으신 분이라면 모두가 추억의 이름으로 기억할 '스페이스 인베이더'게임.



지금의 관점으로 보면 참으로 촌스럽기 그지없는 그래픽과 사운드지만 발매 당시 '이전에 없었던' 충격을 준 작품이었지요. :)

세월이 지나 인베이더가 종종 '예술'의 영역으로 그 자리를 넓혀 가고 있습니다.
이는 단지 게임을 좋아하던 세대가 작업을 해서라기 보단 도트 그래픽으로 이루어진 미니멀한 구조와 반복적이지만 친근한 아날로그 사운드들이 새로운 예술적 감흥을 가져다 주기 때문이겠지요.



1978년에 첫 발매가 이루어진 이후 30여년의 시간이 흐른 요즘, 이 게임을 예술적(?)으로 리메이크 하는 시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일전에도 이와 같은 게임을 소개해 드린 적이 있었죠.

음악과 게임.그리고 미디어아트.


그리고 얼마전, 드디어 아이폰/터치로도 인베이더 게임이 출시 되었습니다.



타 기종에서 출시된 버전들 보다 더 미니멀해진 디자인이 눈에 띄죠? 일종의 웹아트처럼 보이기도 하는데요.
실행 영상을 보시면 과거의 게임이 어떻게 '예술'화 되었는지 확인하실 수 있을겁니다. ^_^



손가락으로 마치 디제잉을 하듯 음악과 함께 즐기는 게임. 어런게 바로 새로운 시대의 예술 아닐까요? :)

* 본 리뷰의 모든 스틸 및 사진은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관련된 권리는 각 이미지 출처에 소유됨을 알립니다.


신고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