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티스토리 툴바



   디지털 미디어는 과거의 미디어를 흡수하고 통합하여 새로운 메타 미디어로서 과거의 미디어를 재매개한다. 다분히 새로운 미디어처럼 보이는 것일지라도 그것을 분해해보면 과거 우리가 사용해왔던 몇몇 미디어들의 흔적들을 찾아볼 수 있다. 이러한 미디어의 재매개, 즉, 흡수와 통합은 미디어의 근본적 성질이 디지털로 바뀌면서 가속화된다. 디지털은 0과 1, 두  숫자들의 집합으로 우리 세계를 코딩한다. 따라서 물리적 근거를 지닌 과거의 것들은 지시 근거를 찾을 수 없는 추상적 기호 덩어리로 변환된다. 우리는 이로부터 매우 기능적이고도 편리한 쾌적한 미디어를 마주하게 되었다. 시간을 필요로 하는 혹은 공간적 한계에 묶여있던 미디어는 이로부터 무한한 가능성의 세계로 진입한다. 독일 출신의 작가인 아람 바르톨(Aram Bartholl)은 이러한 미디어 세계의 전면화, 특히 디지털 미디어로 인해 변화하고 있는 우리 환경을 면밀하게 관찰하는 작가이다. 앞서의 언급처럼 디지털 미디어는 우리에게 매우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며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주고 있지만 그러한 변화로부터 잃어버리는 것들, 급격한 변화로부터 발생하는 혼란스러운 지점 역시 동시에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가 주목하는 부분이 바로 이 지점이다. 디지털 미디어의 전면화에 따른 변화의 간격으로부터의 사유는 아람 바르톨의 작업에 있어 매우 근본적인 메타포이자 작품의 맥락을 구성하는 요소들이다.


<Map>, public installation 2006 -13


그를 전 세계적으로 유명하게 만들어준 2006년작 <Map>은 우리의 현실 세계와 가상적 이미지의 세계를 연결시키는 증강 현실적 설치 작품이다. 이 작품은 구글 맵(Google Maps)의 목적지 표시 기능을 현실 공간에 설치한 작품으로서 우리는 이로부터 현실과 가상 세계 사이의 접목 지점을 유쾌한 시선으로 확인할 수 있다. 낯선 곳을 여행하거나 모르는 지역을 찾아가기 위해 구글 맵을 이용해 본 사람이라면 매우 친숙한 지표 이미지인 구글 핀(Google pin)은 어느새 우리에게 익숙해져버린 가상적 이미지 세계를 떠올리게 만든다. 과거, 우리는 지도라는 미디어를 통해 현실 세계의 주요한 지표들을 표기해 왔다. 지도는 우리에게 가상적 차원에서 존재하는 실제 영토, 공간의 축소 이미지였지만 모르는 길을 찾게 해주는 이정표 역할을 수행해주는 고마운 미디어였다. 다만, 분명한 한계를 지니고 있었다. 지도는 매우 절대적인 이미지이기 때문에 그것의 사용자의 입장을 고려할 수 없었다. 즉, 어디에서 지도를 펼쳐 보더라도 지도는 항상 같은 이미지를 보여주었고 이용자가 스스로의 위치를 모르는 경우에는 지도란 미디어의 효용성을 느끼기 어려웠다.

그러나 현재의 디지털 미디어와 융합된 지도는 내가 위치한 실재 세계를 가상의 이미지에 정확하게 표시해준다. 이런 차원에서 보자면, 과거의 미디어들이 우리에게 선사했던 가상적 이미지의 세계는 우리의 현실 세계와 맞닿아 있는 셈이다. 디지털 미디어를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현대인들에게 가상적 이미지들은 더 이상 생경한, 낯선 이미지로 인식되지 않는다. 아무리 그것이 현실과 명백히 구분되는 속성에 갇혀있음에도 불구하고 그것들은 우리들에게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한다. 문제는 여기에서 발생한다. 아직까지는 그 간극이 명확한 가상과 현실의 중첩은 스스로의 위치를 그리고 그러한 위치로부터 파악되는 현실 감각을 혼란스럽게 만든다. 아람 바르톨의 작업이 친숙하면서도 어딘지 모를 괴리감을 제공하고 있다면 바로 이러한 작품의 특성 때문이다. 관람객들은 디지털 미디어 속 가상 이미지를 통해 현실 세계를 연결지어 인식했지만, 이 작품은 현실을 통해 가상을 다시금 인식하게 만드는 역설적 행위를 유발한다.


<0,16>, light installation 2009


   2009년작 <0, 16>은 이러한 가상과 현실,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이분법적 경계를 허무는 작품이다. 작품의 인터페이스는 매우 디지털적으로 느껴지는 픽셀라이징된 이미지로 구성된다. 그러나 작품이 만들어지는 프로세스를 살펴보면 그러한 디지털 인터페이스 속에 가려진 아날로그적 과정이 나타난다. 작품 뒤편에는 빛을 발산하는 환등기와 그 사이에서 움직이는 관람객의 움직임만이 있을 뿐이다. 이 작품은 그러한 아날로그적 행위, 즉 빛과 움직임 사이에서 만들어지는 그림자 이미지를 마치 디지털 표면처럼 보이게 만든다. 작품의 표면만 보고 있으면, 이 작품을 아날로그 작품이라고 생각하기 어렵지만 결국 이 작품은 아날로그 설치 작품이다. 작품 제목인 0, 16은 작품 스크린의 해상도를 의미하는 숫자들(인치당 픽셀수)로서 해상도 측면에서 보자면 매우 조악한 해상력을 나타내지만, 오히려 그러한 조약함에 의해 우리는 이 작품을 더욱 디지털 적으로 느끼게 된다. 이러한 그의 작업 방향은 우리의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경계에 관한 선입견을 해체한다. 딱딱하게 느껴지는 디지털의 표면 속에 감춰진 부드러운 연속체로 구성된 아날로그적 과정은 최근 불어오는 디지로그(Digilogue)적 흐름을 내포한다. 디지털로 대체된 우리의 미디어 현실은 이제 더 이상 그것이 디지털임을 표면적으로 드러내지는 않고 있다. 오히려 과거로부터 우리에게 친숙한 아날로그적 형태를 취하고 우리를 현혹시킨다. 그러나 바르톨의 작업을 보면, 이러한 아날로그-디지털의 이분법은 더 이상 중요하지 않다. 아날로그로 보이지만 그 속은 디지털로 채워진 미디어 및 최첨단 디지털 인터페이스로 인식되지만 매우 연속적인 아날로그적 구성으로 채워진 오브제들이 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Dead Drops>, public intervention 2010-12


   만약 <Map>, <0, 16>이 재기발랄하게 가상과 현실의 혹은 아날로그와 디지털 사이의 간극을 보여주었다면 <Dead Drop>은 현재 우리의 디지털 네트워크가 지닌 모순점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처음 디지털의 개념이 제기되었을 때, 디지털은 그것이 지닌 확장 및 변환 가능성 보다 그것으로부터 야기되는 경제적, 민주적 접근 가능성으로 주목받았다. 디지털은 시간적, 공간적 한계를 지닌 아날로그 미디어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가능성의 동의어였고 (성서적 비유로서) 기회의 땅이자 평등한 공간으로 인식되었다. 그러나 현재의 우리에게 디지털은 매우 상업적인 무엇으로 존재한다. 인터넷은 익명성이 보장되는 무한 공유의 장이었지만 이제 인터넷을 통한 네트워크 망은 그 줄기 하나하나에도 비용이 부가되는 현실 세계의 또 다른 버전이 되었고, 이러한 현상은 가속화되고 있다. 즉, 데이터 전송을 위해서는 추가적 (물질적) 자원이 필요하지는 않지만 그것이 전송되는 망을 사용하는 데에는 비용이 부가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인터넷 세계, 사이버 스페이스를 통한 데이터 공유의 문제는 과거 물리적 영토를 정복하고 이를 사유지화 했던 과거 봉건 제도의 행태를 떠올리게 만든다. 기술적인 가능성으로 제기되었던 사이버 스페이스인 데이터 네트워크 망은 그것이 처음 열렸을 시기에는 분명 ‘멋진 신세계’ 였지만, 결국 그러한 공간 역시 자본주의적 체계 속으로 편입되었다. 이제 우리에게 대안적인 민주적 공간 혹은 경제 자유 지역으로서의 사이버 공간은 존재하지 않는다.

아람 바르톨은 현재의 미디어-데이터 환경에서 발생하는 이러한 모순적 지점을 드러낸다. 작품명인 데드 드롭(Dead Drop)은 스파이들이 서로의 비밀 정보를 교환하는 장소를 의미하는데, 작가는 USB 메모리 속에 자신이 좋아하는 데이터를 넣어놓고 도시의 이곳저곳 담벼락에 USB를 숨겨놓는다. 맨허튼과 브룩클린 지역에 설치된 데드 드롭을 찾아 마치 보물찾기를 하듯, 익명의 대중들은 데이터를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다. 작가는 이로부터 보이지 않는 데이터망에 비용이 부가되는 현재의 시스템에 저항한다. 이러한 저항은 단순히 현재 미디어의 특정 지점에 국한되지는 않는다. 앞서 소개한 작품들 및 최근작에 이르기까지 바르톨의 작업은 현대 기술 미디어의 특성을 전제한다. 그리고 이러한 전제를 바탕으로 그러한 기술 미디어가 제공하는 모순적 지점을 해체한다. 이러한 측면에서 보자면, 그의 작품은 다분히 대항 기술적(Counter-Technology) 경향을 띈다. 기술을 그대로 이용하기 보다는 기술이 지닌 이면을 우리에게 예술적 표면으로 드러내는 것이다.


글. 유원준 (앨리스온 디렉터)



Aram Bartholl
http://datenform.de

C.V
Born: 1972, Bremen, Germany
Education: UdK - University of the Arts Berlin, 2002

Solo shows

2015 Babycastles, New York City, Point Of View
2014 DAM Gallery Berlin, Hurt me plenty
2013 Kasseler Kunstverein, Germany, Hello world!
2013 xpo gallery, Paris, ★RETWEET★IF★YOU★WANT★MORE★FOLLOWERS★
2013 Aksioma, Ljubljana, Go!Go!Go!
2012 DAM Berlin, Germany, Reply All
2009 5 Minute Museum, STRP, Eindhoven, Netherlands, Random Screen
2006 Project space "Ceci n'est pas un restaurant", Berlin, Germany, Gamestar

Group shows (selected)

2015 Art In The Age Of Planetary Computation, Witte de With, Rotterdam
PBKAC - IMHO ,Haus der Elektronischen Künste, LISTE art fair, Basel
Offline Art: Are you still there? Museum Angewandte Kunst; Frankfurt
NEULAND Kunsthaus Kaufbeuren, Germany

2014 End User Hayward Gallery Project Space, London
The Darknet Kunsthalle St.Gallen, Switzerland
Cuban Contemporary Art Salon Centro de Desarrollo de las Artes Visuales, Cuba
SNEL HEST Alingsås Kosthall, Denmark
Archipel in√est, Urbane Künste Ruhr, Recklinghausen
net.art Painters and Poets, Mestna galerija Ljubljana, Solvenia
Hyperresemblances: REALITY FX, The Wallach Art Gallery, Columbia University, NYC
FULL SCREEN, xpo gallery, Paris
MOTI HOTEL MOTI Museum of the Image, Breda, Netherlands
UNPAINTED Media art fair at Postpalast , Munich
2013 30C3: 30th Chaos Communication Congress, Hamburg
The Influencers Festival Barcelona, Spain
YIA ART FAIR with xpo gallery, Paris, France
Todaysart, festival, The Hague, Netherlands
FACELESS, quartier 21 Museums Quartier, Vienna
In Medias Res, Galerie Verney-Carron, Lyon, France
Public Abstraction Private Construction VI VII, Kunstverein Arnsberg, Germany
DAM Gallery, Berlin, Summer Splash 2
Motorenhalle Dresden, Germany, Fußnoten zum Aufbruch
Carroll / Fletcher, London Brand Innovations for Ubiquitous Authorship
Eyebeam, New York, FAT GOLD
Arts Santa Mónica, Barcelona, Spain, From here on

2012
[DAM] Berlin, Germany, Meine Wunderkammer
centralTrak, UT Dallas, US, Co- Re-Creating Spaces
Backjumps, Berlin, Germany, Rock the Block
Mueum of Moving Image, New York, DVD dead drop
Künstlerhaus, Vienna, Megacool 4.0
UMOCA Utah Museum of Contemporary Art, USA, Cantastoria
Luis Adelantado Mexico, Mexico City, Invisible Maps
Family Business, New York, NYC, It's a small small world
Maison d'Ailleurs, Yverdon-les-Bains, Switzerland, Playtimes
The Israel Museum, Jerusalem, Israel, Curious Mind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Rotterdam, Netherlands, Signals: For Real
Bemis Center for Contemporary Art, Omaha, USA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