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 14

인간과 기계의 상호매개성: 해럴드 코헨(Harold Cohen)과 아론(Aaron) _Aliceon_Archive

사진 출처: https://calendar.ucsd.edu/ 4차 산업혁명이 본격화되고 있는 오늘날, 인공지능의 예술 창작은 매우 가까이 와있다. 그러나 이미지 생성이나 인식, 컴퓨터 비전 등 기술의 성급한 발전에 비해 아직 인공지능의 예술 창작에 관한 논의는 충분히 이뤄지고 있지 않다. 인공지능의 예술 창작이 어떤 의미로 다가올지 아직 정립되지 않은 이 시점에서 우리는 과거를 돌아볼 필요가 있다. 이미 40년 전, 인간과 인공지능의 예술을 보여준 선구적인 사례가 있기 때문이다. 영국의 해럴드 코헨(Harold Cohen,1928~2016)과 그가 개발한 아론(Aaron,1973~2016)은 창작에 있어서 인간과 기계 사이의 상호매개성을 보여준 선구적인 사례였다. 이들의 협업은 현대적 인공지능이 등장하기..

E.A.T. 예술이 기술을 사유한 그 때를 논하다 - 1부 _exhibition review

미디어 아트라는 단어를 뜯어보면 새삼 이상하다는 생각을 할 수 있다. 미디어를 다루는 예술, 기술을 다루는 예술. 그런데 미디어라는 것은 화가가 사용하는 캔버스나 붓, 망치와 정으로부터 컴퓨터, 스크린, 각종 피지컬 컴퓨팅에 사용하는 센서까지, 그 모든것을 포괄한다고 이야기해도 틀린 말이 아니다. 기술 역시도 마찬가지이다. 컴퓨터 기술, 무선 기술, 피지컬 컴퓨팅 기술 모두 IT라고 통칭하는 분야에 속한 기술이다. 동시에 사진을 찍는 기술, 유화를 그리는 기술, 조각을 만드는 기술 역시 기술이며 그들 도구를 만드는 것까지도, 나아가 인간이 어떠한 목적을 위하여 하는 행위 모두 기술의 범주 안에 들어갈 수 있다. 이 안에서 ‘기술’은 결과물로서의 기술과 사용 방법과 노하우로서의 기술이 혼용되고 있지만 양 ..

융복합 생태계의 청사진을 그리며: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창제작센터 (ACTcenter) _interview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 속한 창제작센터(ACTcenter)는 다원적이고 융복합적인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첨단 장비들이 마련된 공간으로, 2015년 료지 이케다의 , 이듬해 김치엔칩스의 , 2017년 료이치 구로카와의 등 초대형 미디어아트 작품이 실현되고 다학제간 협업과 창제작이 이루어지고 있는 공간이다. 엘리스온에서는 이처럼 규모있는 미디어아트 프로젝트를 구현하고 시스템을 구축해 나가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내 창제작센터 융복합 콘텐츠팀 이기형 팀장과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번 인터뷰에서는 창제작센터가 단순한 작업을 할 수 있는 장비와 공간의 차원임을 소개하는 것이 아닌 사회와 공동체를 바라보는 인사이트를 제시하고 앞으로 꾸려나가야 할 융복합 생태계에 대한 청사진에 근거하고 있음을 알 수..

interview 2018.07.24

THE STREAM X : Screening/Talk #17 무진형제 Moojin Brothers

한국비디오아트 아카이브 [더 스트림]의 17번째 스크리닝은 무진형제와 함께 합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The Stream X : Screenig/Talk_#17 무진형제 2018. 7. 30. 월요일 7:30 – 9:30 pm @ 신촌극장 Artist: 무진형제 Moojin Brothers * 무진형제 무진형제는 정무진(b. 1979), 정효영(b. 1983), 정영돈(b. 1988) 세 명으로 구성된 미디어 작가그룹이다. 각각 문예창작, 조소, 사진을 전공하였다. 무진형제는 주변 사람들의 이야기로부터 낯설고 기이한 감각과 이미지를 포착해 우리 삶의 새롭고 낯선 지점을 조명하는 작업을 한다. 노동자, 작가, 청년 등 평범한 사람들의 삶을 다양한 미술적 방식으로 재구성해 그로부터 다채로운 예..

북서울미술관 개관 5주년 기념전 <2018 타이틀 매치: 이형구 vs. 오민>

북서울미술관 개관 5주년 기념전 180724-181014 장소 : 북서울미술관 1층 프로젝트갤러리1북서울미술관 2층 전시실2북서울미술관 1층 전시실1 [자세히보기] 참여작가 : 이형구, 오민 전시소개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은 개관 5주년을 맞이하여 을 개최한다. 원로 작가와 신진 작가를 함께 초대해 왔던 기존 타이틀 매치의 구성 방식을 변경하여, 올해부터는 작가의 연령 기준을 폐기하고 두 작가(팀)의 전시로 개편하였다. 이번 타이틀 매치를 위하여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은 인간의 몸과 감각, 인식의 문제를 남다른 시선으로 살펴 온 이형구와 오민을 초대하였다. 인간의 몸은 예술의 오랜 소재이자 주제로 끊임없이 예술로 소환되어 왔다. 서구 사상의 오랜 중추역할을 해온 이성 우위의 세계관이 와해된 동시대에 이르면,..

live!/art & news 2018.07.24

[광주미디어아트페스티벌 2018] 예술리서치 프로젝트 공모

광주미디어아트페스티벌 2018 에서 예술리서치 프로젝트를 공모한다고 합니다. 사회적 이슈를 리서치하여 예술적으로 풀어내는 제안을 지원한다고 하니, 관심있는 분들은 공모에 참여해보셔도 좋겠네요^^ --------------------------------------- (재)광주문화재단에서는 2018 광주미디어아트페스티벌 주제인 「알고리즘 사회」에 부합하는 조사연구를 통하여 예술로 승화시키는 프로젝트를 공모합니다. 본 공모는 알고리즘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변형되어 가는 현대 사회의 모습을 조명해보며 문화·사회적 관점을 통해 이를 분석하고자 하는 목적을 지니고 있습니다. 이에 다음과 같이 참여자를 모집 공고하오니, 열정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http://www.gjcf.or.kr/cf/Board/8..

live!/art & news 2018.07.19

2018 대한민국 극장기술∙공연예술 컨벤션

기술과 예술이 가장 밀접하게 연결되어 관객들에게 보여지는 분야가 바로 극장과 무대 기술일텐데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아르코 예술 극장에서 극장기술에 관한 컨벤션과 기술 시연회가 열린다고 합니다. 백스테이지 투어와 최신 공연장에서 사용되는 기술 소개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고 하니 관심있는 분들은 아래 내용과 웹사이트를 참고하세요! ■ 주최/주관: 사단법인 무대음향협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일시: 2018년 7월 17일(화) ~ 19일(목), 13:00 ~ 20:00■ 장소: 대학로 "아르코 예술극장" 전역 (4호선 혜화역 2번출구) 서울특별시 종로구 이화동 대학로8길 7■ 대상: 극장소속감독, 무대예술전문인, 관련 종사자, 전공자(대학생/고등학생), 관심자 등 ■ 문의: 협회대표번호 070-42..

[메이킹오브] 웹 애니메이션 플랫폼 「툰봐」 이야기

일민미술관에서는 《플립북 (Flip Book): 21세기 애니메이션의 혁명》 연계 프로그램으로 "웹 애니메이션 플랫폼 「툰봐」 이야기"를 진행한다고 합니다. 시각위주였던 웹툰을 소리와 캐릭터를 중심으로 영상화할 이번 프로그램은 국내에서 새롭게 시도된 콘텐츠라고 하니, 애니메이션 메이킹에 관심있는 독자분들은 아래의 링크를 통해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 강연자: 김승준 (성우, 「툰봐」 대표) ● 일시 : 2018.7.14(토) 14:00-15:30 ● 장소 : 일민미술관 3층 강연실 ● 참가비: 무료 (당일 관람권 지참, 선착순으로 마감됩니다)● 신청하기: https://docs.google.com/forms/d/e/1FAIpQLSdl7aLZzS1UrsAxUElJIfjZboPqN0RHTTxyRxtBXwrQ..

백남준아트센터 국제협력전 <다툼소리아>

백남준아트센터에서 국제협력전 가 열렸습니다. 한국의 백남준아트센터와 중국 상하이의 크로노스 아트센터(CAC), 독일 칼스루에 예술과 미디어 센터(ZKM)가 공동기획한 이번 전시는 중국과 독일을 순회하고 한국에서 마무리를 하게되었습니다. 기술매체 기반의 예술을 다루는 작가들 간의 서로 다른 태도와 양상을 비교해볼 수 있는 이번 전시는 포스트 디지털시대의 데이터환경이 우리의 삶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전시개요 전시명 : 다툼소리아 Datumsoria전시기간 : 2018. 07. 12(목) ~ 2018. 09. 16(일)전시장소 : 백남준아트센터 2층 제2전시실개막식 : 2018. 7. 12(목) 오후 4시 (장소 : 1층 로비)참여작가 : 백남준, 류 샤오동, 카스텐 니..

live!/art & news 2018.07.12

갤럭시 오딧세이: 마츠모토 레이지의 오래된 미래

아마도 '은하철도999'라는 이름을 들어보지 못한 사람을 찾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그만큼 이 애니메이션은 한 시대를 대표한, 그리고 시대를 넘어 사람들의 기억에 박제될 정도로 문화적으로 큰 영향력을 가진 아이콘입니다. 주인공 철이가 영생을 누릴 수 있는 기계몸으로 스스로를 바꾸기 위해 신비롭게 등장한 수수께끼의 여인 메텔과 함께 안드로메다의 어떤 행성으로 향하는 여정은 상상하는 시대에 맞지 않는 증기기관차 형태의 은하철도 999호와 함께 기이하고 신비로운 모습을 그려냈습니다. 거장 마츠모토 레이지가 애니메이션을 통해 그려냈던 미래는 기차를 통한 여정중에 맞이하는 극단적인 행성에서의 경험을 통해 인간이란 무엇인지, 그리고 우리의 삶이란 어떤 것인지에 대한 질문을 묵직하게 던지는 것이었습니다. 이런, 걸작이..

live!/art & news 2018.07.10